본문가기

뉴스킨 뉴스킨

키토산함유제품 태블릿 (화이버넷)

회원가
60,000
상품설명
정제된 형태의 키토산을 포함하고 있어 혈중 콜레스테롤 개선 및 건강 증진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건강기능식품


제품명 : 키토산함유제품 태블릿 (화이버넷)
 
제품분류 : 건강기능식품
 
제조업소 및 소재지 : (주)서흥/ 충북 청주시 흥덕구 오송읍 오송생명로 61
 
기술제공 및 판매원 : 뉴스킨 코리아(주)

영양•기능 정보
혈중 콜레스테롤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음

제품관련정보 : 
키토산함유제품 태블릿 (화이버넷)은 키토산을 포함하고 있어 건강 유지 및 혈중 콜레스테롤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건강기능식품입니다. 건강하고 활기찬 생활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균형 있는 영양분의 섭취, 저지방식과 적당한 운동이 필요합니다.


키토산 (Chitosan) 이란?

키토산은 게 또는 새우와 같은 갑각류 껍질에 함유되어 있는 키틴을 원료로 하여 만들어진 식이섬유 물질 입니다. 키틴(Chitin)은 1811년 프랑스의 헨리 브라코너에 의해 버섯에서 처음 발견되었으며, 1823년 버섯의 외피를 이루는 물질이라는 의미로 키틴으로 명명되었습니다. 키틴은 그리스어로 봉투라는 의미입니다. 당(D-glucosamine)이 사슬형태로 연결된 고분자 섬유 물질인 키틴은 유용성을 높이기 위해 탈아세틸화 과정을 거치게 되는데, 이렇게 해서 얻어진 물질을 키토산(Chitosan)이라고 하며 당(D-glucosamine)의 숫자에 따라 다당류, 올리고당류, 단당류로 분류됩니다. 키토산의 기능적 유용성은 주로 올리고당류와 다당류에서 나타납니다. 

원료명 및 함량: 1정 600mg 중, 키토산분말(글루코사민함량 90% 이상, 베트남산), 해조분말(영국산), 유당혼합분말[유당(미국산), 덱스트린], 결정셀룰로오스, 보리식이섬유(발효대맥화이버, 식이섬유 50% 함유), 밀전분(소맥전분), 이산화규소, 스테아린산, 스테아린산마그네슘, 히드록시프로필메틸셀룰로오스, 글리세린지방산에스테르


권장섭취량 및 섭취방법:  1일 2회(식사 시), 물과 함께 1회 3정을 드십시오.

내용량: 180정/ 1병, 1개월 분

섭취시 주의사항: 어린이, 임신, 수유부나 의약품을 섭취하시는 분은 이 제품을 드시기 전에 반드시 의사와 상담하십시오. 갑각류(게, 새우)에 알레르기를 나타내거나, 특정 성분에 알레르기 체질이신 분은 성분을 확인 후 섭취하십시오.

제조일자 및 유통기한: 개별 제품의 제조일자 및 유통기한의 세부 일자 확인이 어렵습니다. 단, 뉴스킨 코리아(주)에서 판매되는 건강기능식품 및 일반식품은 별도의 유통기한 표시가 없는 경우, 유통기한이 최소 6개월 이상 잔존하는 제품만이 판매됩니다. (g3, g3 pouch, 프로바이오틱스, 다이어트워터플러스 및 워터플러스 자몽맛 제품 제외) 정확한 제품의 제조일자 및 유통기한을 확인 하시려면 소비자상담실(1588-1440)로 문의 주시기 바랍니다.

제품특징
  1. 기존제품(자사 키토산함유제품) 보다 더 풍부한 키토산을 더 간편하게 섭취
기존 키토산제품(화이버넷)보다 1일 키토산 제공량이 1,632mg에서 2,000mg으로 증가되었으며 하루 섭취 캡슐이 10캡슐에서 6정으로 보다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습니다.
  1. 주원료로 키토산 2,000mg 제공
정제된 형태의 키토산을 포함하고 있어 혈중 콜레스테롤 개선 및 건강증진에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1. 동물성 식이섬유(주원료) 및 식물성 식이섬유(부원료) 제공
제품의 주원료인 게 껍질에서 얻어진 키토산인 동물성 식이섬유와 부원료인 대맥보리식물성 식이섬유를 함유하여 다양한 식이섬유를 섭취할 수 있습니다
 
이런 분들께 권해드립니다.

-  간편한 제품 섭취로 건강증진 및 혈중 콜레스테롤 개선을 원하시는 분

-  평소 기름진 식사습관으로 인해 혈중 콜레스테롤 개선이 필요하신 분

-  동물성 식이섬유소(키토산)를 섭취하고 싶으신 분

-  간편하게 하루 6정으로 콜레스테롤 개선을 원하시는 분
 
**건강정보**
아래 건강정보는 제품의 기능성과 관련 없는 일반적인 상식을 바탕으로 구성된 내용입니다.
 
식이섬유란?
섬유질의 대부분은 과일이나 야채 등의 식물 세포벽에 함유되어 있는 셀룰로오스, 해조류에 많이 들어 있는 다당류, 사과나 감귤류의 껍질에 있는 펙틴과 같이 식물에서 유래하였으나, 게나 새우 등의 갑각류 껍질에서 얻어지는 키틴, 키토산과 같이 동물에서 유래한 것도 있습니다.
식이섬유는 우리 몸에서 소화 흡수 되지 않은 특징을 가지고 있으며 인체의 필요한 에너지를 만들어 내지 못하는 대신 수분 흡수라는 중요한 기능을 합니다. 한국인의 하루 식이섬유 권장 섭취량은 25g 안팎이나 대부분의 사람들은 권장섭취량의 절반 정도 밖에 섭취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평소 식습관을 권장량의 식이섬유를 섭취할 수 있도록 개선하고 평소 채소와 과일을 껍질 채 먹는 습관을 들이는 것이 중요합니다.
 
콜레스테롤이란?
콜레스테롤은 지방의 일종으로 인체의 기능을 정상적으로 유지시키는 데 필수적으로 필요한 구성 성분입니다. 콜레스테롤에는 “좋은 콜레스테롤”이라 불리는 HDL과 ‘나쁜 콜레스테롤’로 불리는 LDL이 있습니다. 콜레스테롤은 혈액을 돌면서 필요한 곳에 쓰이거나, 담즙의 원료로 이용되어, 장으로 배출되기도 합니다. 그러나 여러가지 이유로 조절능력이 떨어지거나, 동물성 지방이나 지방이 많은 가공식품을 과량 섭취할 경우, 콜레스테롤이 여러 기관(특히 혈관)에 축적되어 건강에 해롭습니다.
 
콜레스테롤 개선의 중요성
콜레스테롤은 인체에 필요한 필수 영양소로서 체내에서 일정량 합성되지만, 많으면 건강에 해롭습니다. 혈액 속의 콜레스테롤 농도가 높으면 동맥경화의 원인이 되거나 협심증, 심근경색증 등의 심장질환과 뇌졸중, 고혈압 등의 뇌혈관 질환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이러한 질병에 대한 이해와 예방, 조기 진료가 필요합니다.



 
콜레스테롤 개선과 관련된 건강기능식품은 우리 몸에 어떤 도움을 줄까요?

식사와 같이 섭취 시 소장에서 콜레스테롤의 흡수를 어렵게 하여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는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식품으로 섭취한 콜레스테롤은 소장에서 흡수되어야 체내에서 쓰일 수 있습니다. 키토산, 키토올리고당, 식물스테롤 등을 함유한 건강기능식품은 소장에서 흡수되기 어렵도록 콜레스테롤과 결합하거나, 콜레스테롤과 구조가 유사하여 흡수를 방해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흡수되지 못한 콜레스테롤은 변으로 배출되므로, 콜레스테롤의 수치를 낮추는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담즙산의 재흡수를 방해하여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는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우리 몸의 과량의 콜레스테롤이 배출되는 방법은 간에서 담즙산의 원료로 이용되어 소장으로 분비되는 것입니다. 소장에서 지방의 소화를 도와주는 담즙산은, 대부분 다시 흡수되는데, 이 때 재흡수를 방해하여, 배설을 촉진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배출된 만큼의 담즙산을 만들기 위해, 간에서 콜레스테롤을 이용하므로,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는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콜레스테롤의 합성을 조절하여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는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식품으로 섭취하는 것 외에 우리 몸에서도 콜레스테롤을 만드는데, 이 과정에서 특정 효소(HMG-CoA reductase)가 콜레스테롤을 만드는 속도를 조절합니다. 홍국 등을 함유한 건강기능식품은 콜레스테롤 합성에 필요한 효소의 작용을 어렵게 하여, 콜레스테롤의 합성을 방해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혈 중 콜레스테롤의 수치를 낮추는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HDL과 LDL을 조절하여 혈액 중 콜레스테롤 수치를 개선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혈액 중의 LDL의 비율이 높으면 혈관손상의 위험이 높고 HDL의 비율이 높으면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출 수 있습니다. 감마리놀렌산/레시틴/대두단백 등을 함유한 건강기능식품은 지단백(HDL, LDL 등)이 콜레스테롤을 운반하는 과정 중 여러 효소를 조절하여 혈중 HDL의 수치를 높이거나 LDL의 수치를 낮추는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출처: 식품안전정보포털 기능성내용)
 
소비자 상담 관련 전화번호 :뉴스킨코리아㈜ 고객센터 1588-1440
 
※ 본 제품은 질병의 예방 및 치료를 위한 의약품이 아닙니다.
※ 본 제품은 소비자 분쟁 해결기준에 의거 교환 또는 보상받을 수 있습니다.
※ 구입시 제품에 표시된 유통기한을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부작용 추정사례 신고는 국번없이 1577-2488 
 

 


이미지를
확대해 보세요.